소식

수사불패 김천상무프로축구단을 소개합니다.

리뷰/프리뷰
이상민-조영욱 골’ 김천, 충남아산에 2대 1 역전승
  • 2023-03-01
  • 535
관리자


 

김천상무프로축구단이 2023 시즌 첫 경기에서 신병 이상민, 조영욱의 활약으로 21 승리를 거뒀다. 세 시즌 만의 개막전 첫 승리이다.

 

김천상무프로축구단이 1일 오후 4, 이순신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2 2023’ 1R 충남아산FC와 원정경기에서 후반 이상민, 조영욱의 골을 묶어 21 역전승을 거뒀다.

 

원정 개막전을 맞아 김천은 김충섭 구단주, 배낙호 대표이사, 최한동 후원회장(김천시 체육회장), 이재하 단장, 김천상무 이사를 역임 중인 김정호 전 김천상공회의소장, 정용필 김천축구회장, 이만수 김천시 서포터즈 회장을 비롯해 공식 서포터즈 수사불패까지 약 250여 명의 팬들이 경기장을 찾아 온 힘을 다해 응원했다.

 

김천은 4-3-3 포메이션으로 충남아산에 맞섰다. 정치인-김지현-김민준이 1선을 맡았고 조영욱-원두재-이영재가 2선을 꾸렸다. 포백라인은 김륜성-임승겸-이상민-강윤성이 책임졌고 골문은 신송훈이 지켰다.

 

김천은 이영재의 슈팅으로 포문을 열었다. 전반 초반 경기를 주도하는 듯 했지만 충남아산의 강한 압박과 역습으로 슈팅을 허용하며 공격의 주도권을 내줬다. 김천이 전반 동안 하나의 유효슈팅을 기록한 반면, 충남아산은 6개의 유효슈팅, 9개의 슈팅을 기록하며 김천을 위협했다.

 

충남아산의 선축으로 시작한 후반 4분 만에 김천은 충남아산에 선제골을 내주며 01로 뒤쳐졌다. 이후 김천은 반격을 위해 선수교체를 단행했다. 후반 11, 원두재, 정치인을 빼고 김동현, 김진규를 투입한 데 이어 후반 26, 이영재, 김민준을 빼고 이준석, 권창훈을 투입했다.

 

후반 33, 권창훈이 얻어낸 페널티 킥은 VAR 판독 끝에 취소되며 아쉬움을 삼켰다. 하지만 후반 집중력은 김천이 더욱 강했다. 후반 39, 김진규가 올린 크로스를 이상민이 문전에서 밀어 넣으며 동점골을 만들었다. 후반 추가시간, 페널티 박스 안에서 김진규의 패스를 받은 조영욱이 개인 기량을 발휘해 충남아산의 골망을 흔들며 21로 역전승을 거뒀다.

 

경기 후 성한수 감독은 열심히 준비한 만큼 개막 첫 게임에서 좋은 모습을 보이기 위해 노력했다. 선수들에게 먼저 득점할 수도 있고 실점할 수도 있다고 얘기를 했다. 90분 끝날 때까지 최선을 다하자고 얘기했고 최선을 다해줘서 선수들에게 감사하다는 경기 소감을 전했다.

 

 

 

한편, 김천은 34일 청주종합경기장에서 충북청주FC하나원큐 K리그2 2023’ 2R 원정경기를 치른다.

목록
등록

댓글리스트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